서울시의사회장 후보에 문영목씨 등록
서울시의사회장 후보에 문영목씨 등록
  • 김기원 기자
  • 승인 2006.03.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회 사무총장을 역임한 文英木회원(중랑  ·문영목정형외과의원장)이 오는 25일(토) 오후 2시 시의사회관 5층 강당에서 개최되는 서울특별시의사회 제60차 정기대의원총회의 제29대 회장 선거에 출마하기 위해 지난 13일 오후 3시40분 시의사회 사무처에 두 번째 입후보자로 등록했다.

 1943년생으로 70년 고려의대를 졸업한 文英木후보는 76년 특전사 의무근무대장과 수도통합병원 정형외과장을 거쳐 소령으로 예편한 후 잠시 서울간호전문대학 교수 및 부속병원 정형외과장을 거쳐 79년 개원, 오늘에 이르고 있다.

 文英木후보는 개원 후 중랑구 의무이사를 비롯 부회장, 1997년 서울시의사회 총무이사, 2000년 의쟁투 중앙위원 및 중랑구의사회장, 2002년 정형외과개원의협의회장를 역임했으며 현재 고려의대교우회 부회장과 개원의협의회 수석부회장, 의협 의료정책 고위과정 총동창회장직을 맡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기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