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식 2일째, 변형규 이사 가족 단식장 방문
단식 2일째, 변형규 이사 가족 단식장 방문
  • 홍미현 기자
  • 승인 2019.07.1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단식농성 중인 대한의사협회 변형규 보험이사의 가족들이 16일 이촌동 옛 의협회관 단식농성장을 찾았다. 

변 이사는 최대집 회장과 방상혁 부회장에 이어 지난 15일부터 무기한 단식에 들어간 정성균 총무이사와 함께 단식을 하고 있다. 

이날 단식농성장에는 변 이사의 아내가 셋째 석현(아들) 군, 넷째 주연(딸) 양과 함께 방문했다. 

변 이사의 아내는 "여름을 많이 타는 사람인데, 더운 날씨에 단식을 진행한다고 해서 걱정이 많았다"며 "당초 '3일만 단식을 하겠다'고 이야기 했는데 더 이어질수도 있을 것 같다"고 우려했다. 

이어 "지난밤부터 단식 투쟁을 진행해 집에 들어오지 못하다보니 아이들이 많이 보고 싶어해 아이들을 데리고 찾아왔다"며 "무사히 집에 잘 돌아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넷째딸 주연 양은 지난밤 보지못한 서운함 때문인지 연신 아빠의 볼에 뽀뽀를 해 변 이사를 기쁘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