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신문 창간 51주년 기념 특집호 1면
의사신문 창간 51주년 기념 특집호 1면
  • 김기원 기자
  • 승인 2011.04.13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벚꽃 만개

4월 중순, 여의도는 섬 자체가 하나의 거대한 벚꽃이다. 그리고 이내 사람꽃으로 변한다. 기나긴 동면의 울타리 속에 갇혀 있던 도시인들이 봄의 신고식을 받기 위해 이 곳으로 몰려 오기 때문이다. 우리는 그 틈속에서, 벚꽃을 보면서 희망을 노래한다. 벚꽃과 같이 의권도 만개하기를… 꼭 그날이 오기를…

글 김기원 기자, 사진 김태용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