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계 소식] 7월 9일
[병원계 소식] 7월 9일
  • 의사신문
  • 승인 2021.07.0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분당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 개소1주년 심포지엄 개최

분당서울대병원이 오는 16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희귀질환센터 개소1주년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온라인 영상회의 프로그램 줌(Zoom)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희귀질환센터 개소 1주년을 맞이하여 마련된 이번 심포지엄은 희귀질환 관련 진료, 연구, 정책 전문가들의 강의로 다채롭게 구성될 예정이며, 분당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총 2개의 세션으로 나뉘어 세션1은 ‘희귀질환센터 소개’, 세션2는 ’SNUBH-SNUH 네트워크 소개’로 진행된다.

첫 번째 세션은 △SNUBH 희귀질환센터 소개 (분당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 김준순 교수) △희귀질환 권역별 거점센터 사업 및 관련 연구 프로그램 소개 (서울대병원 희귀질환 중앙지원센터장 채종희 교수) △희귀질환관련 법령, 정책, 지원사업 현황 (질병관리청 희귀질환과 이지원 과장) 등의 전문가 강연으로 구성된다.

두 번째 세션은 분당서울대학교병원과 서울대병원 희귀질환 네트워크와 희귀질환 관련 진료 및 연구에 대한 소개가 이어진다. △SNUBH-SNUH 네트워크 소개 (분당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 조안나 교수) △NEOseq-ACTION 패널 (서울대병원 김만진 교수) △소아 미진단 희귀질환 프로그램 (서울대병원 김수연 교수) △성인 미진단 희귀질환 프로그램 (서울대학교병원 문장섭 교수) 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심포지엄은 오는 14일까지 사전등록 (https://zoom.us/webinar/register/WN_uTvgbt6YRLqEEZbeoJICug)을 통해 참석할 수 있다. 

 

■국립암센터, 제2회 고양평화의료포럼 개최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는 고양시 및 고양시정연구원과 공동으로 7월 13일(화) 오후 1시 30분부터 고양 킨텍스 제2전시관에서 제2회 고양평화의료포럼을 개최한다.

포럼 1부 기조연설에서는 △통일 의료를 위한 남북한 보건의료협력 및 통합(대한적십자사 신희영 회장)과 △평화공동체를 향한 남북한 보건의료 교류협력 활성화(통일연구원 고유환 원장)에 대해 발표한다.

2부 세미나에서는 이재은 고양시정연구원장이 좌장을 맡고 △북한이탈주민으로 살펴본 북한주민의 건강문제와 개선방안(국립암센터 김열 혁신전략실장), △독일과 북한의 의료협력(한스자이델재단 한국사무소 베른하르트 젤리거(Bernhard Seliger) 대표), △남북보건의료 격차해소를 위한 보건의료 협력방안 (고려대학교 윤석준 보건대학원장)과 △평화보건의료 미래를 향한 바이오클러스터 구축: 한반도평화의료교육연구센터 중심으로(서울의대 통일의학센터 문진수 소장)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3부에서는 전우택 연세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통일부 및 유관기관 관계자와 정책 연구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패널토론이 진행된다.

서홍관 국립암센터 원장은 “남북관계가 일시적인 경색국면에 처해있더라도 고양시와 힘을 합하여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보건의료협력의 주도적인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되며 누구나 사전등록을 통해 참여 가능하다. 사전등록은 평화의료센터 사무국(031-920-0779, ncc-chp@ncc.re.kr)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