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사회 회장에 김용범 원장 당선
제주도의사회 회장에 김용범 원장 당선
  • 박승민 기자
  • 승인 2021.03.0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55% 득표, 오는 4월1일부터 3년 임기 시작
김용범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 회장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는 지난달 27일 오후 6시까지 회장선거 투표를 진행한 결과 김용범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 수석부회장(신제주이비인후과 원장)이 제 37대 회장에 당선됐다고 공고했다. 임기는 오는 4월 1일부터 3년간이다.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에 따르면 이번 회장 선거엔 전체 유권자 611명 중 428명이 참석했다. 이중 강지언 후보가 193표 (45%), 김용범 후보가 235표(55%)를 득표해 김용범 후보가 회장에 당선됐다.

김용범 신임회장은 제주일고, 경북의대를 졸업하고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 의무이사를 거쳐 현재 제주특별자치도의사회 수석부회장을 맡고있다.

김 당선자는 “화합과 소통으로 뭉친 강한 의사회, 회원 권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의사회, 실속있는 알찬 의사회를 만들겠다”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