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고관절학회, 첫 온라인 국제 학술대회 성료
대한고관절학회, 첫 온라인 국제 학술대회 성료
  • 배준열 기자
  • 승인 2020.09.08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등 8개국 석학 등 400여 명 참여···3일부터 이틀간 열려

코로나19로 인해 대한고관절학회(회장 윤택림 전남대학교병원 정형외과 교수)가 최초로 온라인 국제학술대회를 지난 3일부터 이틀간 개최하여 미국 등 8개국의 석학 등 400여 명이 참석하는 성황을 이뤘다.

39년 전통의 대한고관절학회는 올해 예정된 64차 학술대회를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에서 갖기 어려워지자 불가피하게 온라인을 통해 개최했는데, 학술대회 시작 전부터 외국 의료전문가들의 적극적인 참여 요청에 따라 학회 최초로 국제학술대회로 확대하게 됐다.

코로나19로 두 차례나 연기되는 등 우여곡절 끝에 개최된 이번 학회에는 미국·독일·스위스와 아시아 국가 등에서 400여 명 이상의 고관절 전문의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8개국에서 18명 석학들의 특별강연과 총 106편의 논문발표 등으로 인터넷 국제학술대회는 열띤 토론의 장으로 뜨겁게 달아올랐다.

특히 대한고관절학회 원로인 유명철 명예교수의 특강과 퇴임하는 4명의 교수들이 다양한 경험과 의학지식을 후배 의사들과 공유하고 전수하는 특별강연 세션도 진행됐다.

이번 학술대회는 참여자들의 사무실 및 연구실에서 인터넷망을 통해 발표와 토론이 진행됨에 따라 여느 오프라인 학술대회와 큰 차이가 없었으며, 향후 국제의학학술대회 흐름에 큰 변화를 가져오는 계기가 될 것으로 학회는 기대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를 이끈 윤택림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유난히 힘든 시기에도 굴하지 않고 인터넷을 통해 학술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게 됐다”면서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한국 고관절학회의 위상을 전 세계에 드높이는 시간이 됐으며, 이를 위해 수고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개최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한고관절학회는 내년 5월 대한고관절학회 40주년을 기념하는 국제학술대회를 서울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