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총선기획단 출범..."2020년 총선 의료계 역량 총집중"
의협 총선기획단 출범..."2020년 총선 의료계 역량 총집중"
  • 송정훈 기자
  • 승인 2019.06.24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대식 지난 23일 개최...“국민·의료계 하나되는 새로운 희망 만들 것”
"올바른 의료정책 공약하는 정당·후보자 지지” 천명

의료계가 2020년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정치적 역량을 높이기 위한 '총선기획단'을 출범해 주목된다.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는 지난 23일 오후 2시 의협 용산임시회관 7층 대회의실에서 '총선기획단 발대식 및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지난달 2일 의협은 제50차 상임이사회에서 총선기획단을 구성하기로 의결했고, 이후 제57차 상임이사회에서 위원 구성안을 보고한 바 있다.

총선기획단은 의사회원들의 적극적인 선거 참여를 유도하는 한편, 선거 과정에서 의협의 보건의료정책을 제시함으로써 명실상부한 정책단체로서의 위상정립을 하기 위해 출범됐다. 기획단은 우리나라 보건의료의 올바른 미래를 위해 대한민국 최고의 전문가 단체로서 국민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합리적이고 다양한 정책을 각 정당에 선제적으로 제시할 계획이다.

향후 기획단은 의료인의 전문성 보호 및 회원 권익 옹호를 위한 정책이 각 정당의 보건의료 공약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나가고, 의료계의 제안사항을 공약에 적극 반영하는 정당에 대한 지지방안을 모색해나갈 방침이다. 특히 보건의료정책 제안서를 각 정당에 전달하고, 정당별 보건의료공약을 비교 분석하는 작업을 해나가는 한편, 회원 및 가족과 의료종사자 등에게 총선 투표에 적극 참여할 것을 요청하는 등 다각적인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의협 관계자는 "총선과정에서 보건의료 정책제안을 통해 올바른 의료정책 수립의 기반을 마련하고, 협회의 정책방향에 근접한 정당 및 후보자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직·간접적으로 지원하며, 정책단체로서의 위상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발대식에 이어 열린 제1차 회의에서는 총선기획단 운영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는 △의사 정치 역량 강화를 위한 국회 차원의 토론회 및 공청회 개최 △보건의료분야 핵심 정책 제안 및 각 정당별 공약사항 분석 △각 시도의사회 및 직역단체 총선기획단 구성 및 발대식 개최 △각 정당과 대한의사협회 보건의료 협력을 위한 협약식 개최 등에 대한 의견을 모았다.

이날 발대식에서 이필수 총선기획단장은 “각 정당의 보건의료공약을 검증해 올바르고 진정성 있는 정책을 지지하는 활동은 국민의 한 사람이자 전문가로서 마땅히 가져야 할 의무이자 권리"라며, "13만 의사회원뿐만이 아니라 2만 의대 및 의전원생, 60만 의료인가족, 100만 보건의료종사자들이 모두 힘을 합쳐 건강한 대한민국, 보건의료의 새 지평을 열어나가자”고 말했다. 

최대집 의협회장은 “의협이 불합리한 의료정책을 바로 잡기 위해 투쟁을 지속적으로 전개해나가겠지만, 정책을 큰 틀에서 수정하거나 변경하는 결정은 국회의 역할이 지대하다. 제도나 정책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것도 국회에서 입법적 근거를 마련해야 가능하다”면서, “의협이 제안하는 올바른 정책을 반영하는 정당과 후보자를 발굴하고 합법적 테두리 내에서 적극 지지하여 국회에 입성할 수 있도록 총선기획단이 맹활약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