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성심병원, 부인암 명의 임경택 교수 영입
강동성심병원, 부인암 명의 임경택 교수 영입
  • 홍미현 기자
  • 승인 2019.01.3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1일부터 강동성심병원에서 진료 시작

강동성심병원(원장·이주헌)이 산부인과 분야의 진료 경쟁력 강화를 위해 부인암 명의로 잘 알려진 임경택 교수(前 제일병원)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임경택 교수는 국내 최대의 산부인과 전문병원인 제일병원에서 가장 많은 환자를 진료, 수술한 경험을 갖고 있는 부인암 분야 권위자이다. 실제 지난 20년 간 27만명 이상의 환자를 진료했으며, 특히 13,000회 이상의 풍부한 부인암 수술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임 교수는 3월 1일부터 강동성심병원 산부인과에서 부인암수술(근치수술 및 가임력 보존수술), 비정상자궁경부세포검사관리(질확대경정밀검사), 자궁 및 난소종양, 복강경하 부인과 수술 등의 진료를 시작한다.

이주헌 원장은 “부인암의 발병 연령대가 점점 낮아지면서 조기 진단과 치료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임경택 교수 진료를 통해 환자들이 부인암을 극복하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강동성심병원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임 교수는 중앙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으며, 제일병원 산부인과 부장을 역임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