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 어린이에게 밝은 세상을”
"시각장애 어린이에게 밝은 세상을”
  • 송정훈 기자
  • 승인 2019.01.10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서울병원·삼성물산 등, ‘하트포아이’ 캠페인 13차 기금 전달
하트포아이 캠페인 13차 기금전달식

삼성서울병원과 삼성물산 패션부문 브랜드 구호(KUHO), 르베이지(LEBEIGE), CJ CGV, 설화수는 지난 8일(화) 시각장애 어린이 돕기 프로젝트 ‘하트포아이(Heart For Eye)’ 캠페인 13차 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하트포아이 캠페인은 삼성물산이 2006년 이후 매년 시각장애 아이들과 패션의 아름다움을 함께 나누자는 취지로 유명 연예인을 비롯해 여러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패션 아이템을 제작, 판매하고 그 수익금은 삼성서울병원에 전달해 가정형편이 어려운 시각장애 환아의 치료와 수술비로 쓰였다. 
 
지난 2006년 1차 첫 사업을 시작한 이래 총5억 3000여만원이 모였고 2018년도 결산(13차)에 5천500여만원의 기부금이 더해졌으며, 이 기금은 사시를 비롯해 백내장이나 녹내장, 의안삽입, 안검하수, 망막질환을 앓고 있는 환아 288명 수술을 돕는 데 쓰였다. 

삼성서울병원 권오정 원장은 “삼성물산에서 장기적으로 기금을 전달하면서 우리병원 환자뿐만 아니라 지방 여러 곳에서 신청을 해주고 있다”며, “이 사업이 지속돼 어려운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삼성물산 윤정희 여성복 사업부장은 ”회사일도 하면서 이런 좋은 사업에 참여한다는게 쉽지 않은 기회인데 의미있게 생각 하고 ‘구호’와 ‘하트포아이’는 13년째 하고 있는 사업이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의미있는 봉사활동이 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라고 전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