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학교 보건대학원, 산업안전보건지도자과정 위탁 운영
가톨릭대학교 보건대학원, 산업안전보건지도자과정 위탁 운영
  • 김동희 기자
  • 승인 2007.07.26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대학교 보건대학원(원장·박정일)은 최근 한국노동조합총연맹으로부터 위탁을 받아 사업장의 노조 위원장 및 노조 간부를 대상으로 한 산업안전보건 지도자과정을 운영한다.

이 과정은 노조대표들에게 산업안전보건에 관한 내용을 심층적으로 교육하여 산업안전보건 지도자로 양성함으로써, 노동조합이 사업장에서 근로자의 건강과 생명보호를 위한 업무를 수행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수 있는 역량을 갖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달 20일 입교식을 갖고 총 12주 과정의 교육을 시작했다.

산업안전보건 지도자 과정은 매주 수요일마다 4시간씩 강의가 진행되며 총 25명을 정원으로 하여 과정이 운영되며 가톨릭의대 예방의학교실의 정혜선 교수가 책임교수로 위탁을 받아 진행하게 된다.

주된 강의내용은 산업보건과 노동조합의 관계, 근골격계질환, 뇌심혈관계질환, 근로자 건강증진 및 직무스트레스관리 응급처치와 심폐소생술, 작업환경관리 등 산업보건에 관한 다양한 주제를 다루게 되며, 주로 의대 예방의학교실 교수팀이 강의를 담당하게 된다. 김동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