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유와 활력 한 잔 '커피' <29>
여유와 활력 한 잔 '커피' <29>
  • 의사신문
  • 승인 2007.05.0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한한 다양성과 문화를 담은 음료


`악마처럼 검고, 지옥처럼 뜨거우며, 천사처럼 아름답고, 사랑처럼 달콤하다'는 유명한 말은 프랑스작가 타테랑의 `커피예찬'에 나오는 말이다. 필자도 그렇지만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아침에 출근하면 가장 먼저 커피 한 잔으로 정신을 좀 더 맑게 깨우고, 하루 스케줄을 점검하며 활기찬 하루를 보내려는 마음의 준비를 할 것이다. 커피는 내 생활의 가장 친하고 가까운 벗이고 지친 몸과 마음에 여유와 원기를 주는 활력을 주는, 참으로 독특한 기호 음료이다.

커피는 생두의 종류와 로스팅 방법, 그라인딩 정도, 또 추출하는 방법에 따라 다양한 향과 맛을 느낄 수 있으며 독특한 신맛과 떫은 맛이 마치 와인의 그것처럼 맛의 깊이와 변화를 무쌍케 한다. 커피의 어원은 아랍어인 카파(caffa)로써 힘을 뜻한다. 유럽에서는 처음에 아라비아의 와인이라고 하다가 1650년 무렵부터 커피라고 불렀다.

커피의 맛을 표현하는 데는 주로 3가지의 용어가 쓰인다. 커피를 마셨을 때 가장 먼저 느껴지는 것은 `바디(Body)'라고 표현하는 농도와 밀도로, 약하다, 가볍다, 보통이다, 풍부하다, 무겁다, 진하다, 강하다 등으로 나타낸다. 다음으로 느껴지는 것이 `산도(Acidity)'인데 보통 신맛, 단맛, 쓴맛으로 나뉘며 커피를 볶는 정도에 따라 달라진다. 그 다음은 맛과 향을 동시에 말하는 `향미(Flavor)'를 들 수 있다.
 
이는 코로 느끼는 냄새와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 커피 전문가들이 맛있다고 말하는 커피의 대부분은 `바디'가 무겁고, 복잡한 `향미'가 든 커피를 말한다. 마지막으로 커피를 삼키고 나서 혀에 남아 감도는 느낌인 여운의 끝 맛이다. 보통 바디가 무거울수록 여운의 정도가 길다. 어찌 보면 와인의 맛을 느끼는 과정과 몹시 닮았다. 이런 커피의 복합적이고 독특한 맛과 향들은 원두를 지나치게 볶거나, 저장기간이 길어지는 경우에는 느낄 수 없다. 따라서 진정한 커피의 맛을 즐기고 싶다면 신선한 원두를 즉석에서 갈아 한 잔씩 추출해먹는 드립커피를 권한다.

커피는 300여 가지 이상의 화학성분을 포함하고 있는데 그 중 가장 관심이 가는 것은 카페인이다. 카페인은 대뇌피질에 작용하여 사고력, 연상력을 높이고 기억력을 증진시키며 피로감과 졸림을 줄여준다. 그러나 과잉 섭취 땐 초조감, 불면증 등의 증상이 있을 수 있다.

카페인에 대한 저항력은 사람마다 다르기 때문에 개인마다 증상을 느끼는 정도도 달라서 어떤 이는 한 잔으로도 잠을 못 이루기도 하고 어떤 이는 여러 잔을 마셔도 전혀 수면에 지장을 느끼지 않기도 한다. 커피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의견이 분분하지만 이로운 것도 해로운 것도 있다는 것을 이해하자. 커피는 위암이나 간암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고, 대사를 항진시켜 체중감소에 도움이 된다. 우울증과 스트레스 완화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숙취해소와 이뇨작용을 돕는다.

하지만 개인에 따라 커피를 다량 섭취하면 숙면이 방해되고, 일시적으로 혈압이 올라가거나 심장박동이 불안정해질 수 있으므로 심혈관계 질환이 있는 경우는 주의해야 한다. 또한 위벽을 자극하여 위궤양이나 위산분비를 심하게 만들 수 있고, 과민성대장증상이 있는 환자에게도 좋지 않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을 일일이 따지는 것이 무의미할 만큼 커피는 한없는 다양성과 문화를 품은 매력적인 음료임에 틀림없다.

`허형만의 압구정 커피집'은 테이블이 3개 정도 밖에 되지 않는 작은 공간이다. 커피회사에 다녔다는 주인은 25년의 커피에 대한 사랑과 지식을 담아 정성스런 커피 한 잔을 낸다. 이 곳은 생두를 직접 수입하여 로스팅한 신선한 원두를 즉석에서 갈아 핸드드립으로 내는데 그 진하고 깊은 맛과 농후한 향에 한 번 빠지게 되면 헤어나기 어렵다. 매일 아침 신선한 원두를 로스팅하는 탓에 늘 가장 신선하고 향기로운 커피를 즐길 수 있다. 가장 추천하는 것은 압구정블렌드커피. 로스팅한 원두도 판매한다.

전화 02) 511-5078. 압구정커피, 이디오피아커피, 콜롬비아커피, 탄자니아커피 각 5천원, 블루마운틴 1만원. 영업시간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매주 일요일 휴무.

한송이〈강남 유비여성클리닉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