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화이자 백신 교차접종시 중화 항체 100% 생성
AZ-화이자 백신 교차접종시 중화 항체 100% 생성
  • 박승민 기자
  • 승인 2021.07.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청, 26일 코로나19 백신 교차접종 연구결과 발표
동일 접종보다 교차 접종시 최대 항체가 6배 높아
백신 이상반응 AZ·화이자 1차보다 2차 때 많이 발생
<사진=뉴스1>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화이자 백신을 '교차접종'할 경우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감염 예방효과 항체가 100% 생성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 국립감염병연구소는 26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동일접종, 화이자 백신 동일접종, 1차 아스트라제네카 백신·2차 화이자 백신 교차접종 등의 효과 비교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연구는 수도권 10개 의료기관 499명의 의료인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연구에서는 교차접종군 100명과 더불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회 접종군 199명, 화이자 백신 2회 접종군 200명에 대해 중화항체가, 변이주에 대한 중화능, 이상반응 등을 조사했다.

연구 결과, 1차 접종 후 바이러스의 감염을 중화시켜 예방효과를 유도하는 항체인 ‘중화항체’ 생성률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군에서 96%, 화이자 백신 접종군에서 99%를 보였다. 2회 접종 시 동일 백신 접종군과 교차 접종군 모두에서 중화항체가를 100% 생성했다.

교차 접종군 경우, 중화항체가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회 접종군에 비해 6배 높았으며, 화이자 백신 2회 접종군과는 유사하게 나타났다.

바이러스를 무력화할 수 있는 능력인 ‘중화능’의 경우, 교차 접종군 및 동일백신 접종군 모두에서 알파 바이러스에 대한 중화능은 감소하지 않았으나, 베타·감마·델타 등 변이바이러스에 대한 중화능은 2.4~5.1배 감소했다.

백신 종류별 이상반응 발생의 경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화이자 백신 모두 접종자의 이상반응은 1차 접종 때보다 2차 접종 후 더 많이 발생했다.

다만, 교차 접종군(1차 AZ, 2차 화이자)에서 2차접종(화이자) 시 발생한 이상반응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동일접종 2회 접종군 보다 많았으나, 화이자 백신 동일접종 2차 접종군과는 유사한 수준이었다.

국립감염병연구소는 앞으로도 해당 의료기관 연구진과 함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및 화이자 백신 접종자의 항체지속률을 지속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더불어, 모더나‧얀센‧노바백스 백신에 대해서도 이상반응과 항체형성에 대한 비교 연구를 진행 중이며,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 대한 부스터 접종 연구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희창 국립감염병연구소 소장은 “국립감염병연구소에서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예방접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과학적 근거를 지속적으로 축적하고, 투명하게 안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