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인사 및 동정] 1월 19일
[오늘의 인사 및 동정] 1월 19일
  • 의사신문
  • 승인 2021.01.1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의도성모 나경선 교수, 안질환 진단 위한 미소순환 측정장치 특허 

가톨릭대 여의도성모병원 안과 나경선 교수 연구팀(의정부성모병원 안과 유영식 교수)이 건성안 및 각결막 질환의 안구표면 상태를 진단하고 예측하는 새로운 바이오마커인‘비침습적 결막 미소순환 측정장치’에 대한 특허등록을 완료했다. (특허등록 제10-2200958호, 2021년 1월 5일).

눈의 결막은 외부 환경에 가장 먼저 반응한다. 미소순환은 100 um미만의 매우 가느다란 혈관에서 일어나는 혈액 순환이다. 혈액 순환은 신경의 지배를 받으므로 안구표면의 신경조절 및 조직반응을 확인할 수 있다. 미소순환은 세포 생존과 사멸, 조직기능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기에 결막 미소순환 측정은 안구표면 병태생리를 밝히는데 중요한 단서가 된다.

나경선 교수는“결막 미소순환 측정기기는 비침습적으로 환자의 결막 혈관을 확대하여 혈류의 속도 및 혈관직경을 측정할 수 있으며, 도출된 결과로 안구표면 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활용될 수 있다.”면서 “현재 건성안 환자들을 대상으로 연구를 지속하고 인하대 전기공학과와 협력으로 임상적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기기를 개발 중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