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내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전국민 무료 접종"
문 대통령 "내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전국민 무료 접종"
  • 홍미현 기자
  • 승인 2021.01.11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신년사 통해 "우선순위 따라 전국민 무료접종 받게 할 것"
"국산치료제 심사 진행중, 백신 개발 독려해 백신 자주권 확보"
사진출처 :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 달부터 전 국민이 코로나 백신을 무료로 접종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11일 청와대에서 발표한 신년사를 통해 “정부는 국민과 함께 3차 유행을 조기에 끝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음 달이면 백신 접종을 시작할 수 있다. 우선순위에 따라 순서대로 전 국민이 무료로 접종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국산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 대한 기대감도 드러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기업이 개발한 치료제의 심사도 진행 중”이라며 “안전성의 검사와 허가, 사용과 효과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또 “자체적인 백신 개발도 계속 독려하는 것은 물론 백신 자주권을 확보해, 우리 국민의 안전과 국제 보건 협력을 강화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대통령 신년사의 주요 화두는 단연 코로나였다. 문 대통령은 먼저 “코로나와의 기나긴 전쟁이 끝나지 않았다. 생명과 안전이 여전히 위협받고, 유례없는 민생경제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며 ”점차 나아지고 있는 방역의 마지막 고비를 잘 넘겨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이겨낼 것”이라며 “2021년은 우리 국민에게 ‘회복의 해’, ‘포용의 해’, ‘도약의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