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월 말부터 국내 백신 접종 시작”
정부 “2월 말부터 국내 백신 접종 시작”
  • 박승민 기자
  • 승인 2021.01.04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식약처 허가심사 착수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유력
<사진=뉴스1>

정부가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2월 말부터 예정돼 있다고 밝혔다. 접종 시기와 관련해서 보다 구체적인 시점을 밝힌 것이다. 우선순위 접종자는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 입원한 환자와 고위험군 의료기관 종사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4일 정례브리핑에서 “2월 말부터 고위험 의료기관의 종사자와 요양병원, 요양시설 등의 집단생활시설에 계시는 어르신들부터 (코로나 백신) 접종을 시작할 예정”이라며 “정확한 명단 파악과 사전준비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대본에 따르면 의료기관 종사자의 경우 의료기관 단위별로 접종이 진행될 예정이다. 요양병원이나 시설에 대해서는 병원별 또는 방문 접종하는 방식으로 접종하는 것을 목표로 계획이 진행 중이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접종되는 백신은 글로벌제약사인 아스트라제네카에서 개발한 제품이 될 전망이다.

이날 식약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허가심사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에서 판매하는 의약품은 약사법에 따라 식약처장으로부터 품목 허가를 받아야 하는 데 따른 것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2월 중에 백신 국내 허가와 국가출하승인에 대한 검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식약처는 코로나19 백신 치료제의 신속한 허가 심사를 위해 기존 처리기간(180일 이상)을 대폭 단축해 40일 이내로 처리하는 것을 목표로 심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국가출하승인 역시 20일 이내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정 본부장은 “식약처 일정을 조율해서 접종 일정을 현재 정리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최대한 접종에 차질이 없게끔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