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국민은 마루타가 아니다"···의료계 '첩약 급여화' 절대 안돼
[포토뉴스]"국민은 마루타가 아니다"···의료계 '첩약 급여화' 절대 안돼
  • 홍미현 기자
  • 승인 2020.06.28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와 의료계 유관단체들은 28일 서울 청계천 한빛광장에 모여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반대를 외쳤다.
대한의사협회와 의료계 유관단체들은 28일 서울 청계천 한빛광장에 모여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반대를 외쳤다.
박홍준 서울시의사회장이 '한방보험 분리해 국민선택 보장하라'는 피켓을 들고 '한약 첩약급여' 반대를 촉구했다.
박홍준 서울시의사회장이 '한방보험 분리해 국민선택 보장하라'는 피켓을 들고 '한약 첩약급여' 반대를 촉구했다.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반대 집회에 참여한 회원이 '코로나19 비상시국에 첩약급여가 필수의료냐 ' 피켓을 들고 있다.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반대 집회에 참여한 회원이 '코로나19 비상시국에 첩약급여가 필수의료냐 ' 피켓을 들고 있다.
박종혁 의협 대변인이 '첩약 급여화 반대' 퍼포먼스를 펼쳤다.
박종혁 의협 대변인이 '첩약 급여화 반대' 퍼포먼스를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