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료원 송관영 신임 의료원장 취임
서울의료원 송관영 신임 의료원장 취임
  • 배준열 기자
  • 승인 2020.06.0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재난 대응 대표기관···의료원 핵심부서 두루 거쳐

서울의료원 신임 의료원장에 송관영 전 서남병원장<사진, 63년생>이 취임했다. 서울시(박원순 시장)는 6월1일 제 14대 서울의료원 신임 의료원장에 송관영 (前)서남병원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3년.

송관영 신임 서울의료원장은 한양대학교 의과대 졸업 후 단국대학교 대학원 의학과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서울대학교 의료경영고위자 과정(AHP)과 서울시 보건의료정책 최고위자 교육과정을 수료했다.

또한 서울의료원 교육연구부장과 기획조정실장, 의무부원장을 거쳐 서남병원장을 역임하는 등 종합병원급 병원 경영 이력과 서울의료원에 대한 이해가 깊어 신임 서울의료원장직에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송관영 신임 의료원장은 서남병원장 재임 중 서남병원의 종합병원 승격을 이끌었으며 병원 의료수익도 취임 이전 대비 30%나 증대시키는 등 병원 경영에 강점을 보여 왔고 서남병원 사상 최초로 병원 전체를 감염병 비상 운영체제인 코로나 전담병원으로 전환시켜 현 코로나19 재난에 안정적으로 대응하는 등 공공병원 운영에도 특화된 성과를 이끌어냈다.

특히 의사직 초임을 서울의료원에서 시작해 서울의료원의 핵심 부서장직을 두루 거치며 의무부원장직까지 오른 경험과 이해도를 바탕으로 서울의료원의 질적 성장과 현장에서 이끌어내는 서울시 공공의료 서비스의 새로운 혁신, 그리고 서울의료원의 구성원들을 중심으로 하는 더 좋은 일터를 만들어 나가는 데 집중할 것으로 의료원 측은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