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사회, ‘제51회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 개최
서울시의사회, ‘제51회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 개최
  • 홍미현 기자
  • 승인 2020.03.31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지난 28일 ‘제51회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번 ‘제51회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은 코로나 19 사태로 인한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에 따라 서울시의사회 회장실에서 간소하게 치러졌다.

박홍준 회장은 “박 회장은 "의료계 현실에 대한 깊은 고찰을 거친 기사로 의료인 뿐만 아니라 국민에게도 큰 영향을 미쳤다"면서 수상자 네 명에게 축하인사를 건넸다. 이어 서울시의사회와 함께 올바른 언론문화 창달을 목표로 함께 해온 ㈜한독에도 감사를 전했다.

㈜한독의 허은희 상무도 "지난 50여년간 서울시의사회와 함께 의료계 최고 권위의 ‘사랑의 금십자상’을 시상하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최고의 언론인들이 받고 싶은 상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51회 사랑의 금십자상’을 수상의 영예를 안은 김선경(의협신문)·김태열(헤럴드경제)·장영식(헬스포커스)·최광석(청년의사) 기자(이상 가나다 순)이며 수상금 각각 300만원이다. 

한편 ‘사랑의 금십자상’은 서울특별시의사회가 (주)한독과 함께 지난 1969년부터 투철한 사명감으로 의료계에 대한 국민의 이해증진과 신뢰조성 및 의학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큰 언론인에게 시상하는 언론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