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아이유', 1억원 상당 의료용 방호복 3000벌 기증
가수 '아이유', 1억원 상당 의료용 방호복 3000벌 기증
  • 홍미현 기자
  • 승인 2020.02.27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 "기증받은 방호복 대구경북 지역 보낼 것"

전국적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를 퇴치하기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에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27일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1억원 상당의 의료용 방호복 3000벌(EN14126 획득 인증 4형식 보호복)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아이유측은 “의료기관에서 의료진이 착용할 방호복 물량이 매우 부족하다는 소식을 듣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환자 치료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인들의 노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기증하게 됐다”고 말했다.

의협은 이번에 기증받은 방호복이 환자 진료에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대구경북 지역 코로나19 치료현장으로 보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