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30번 확진자 발생···29번 환자의 배우자
코로나19 국내 30번 확진자 발생···29번 환자의 배우자
  • 이한솔 기자
  • 승인 2020.02.17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국 감시망 밖 확진사례, 지역사회 감염 우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코로나19 국내 30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번에 추가로 확인된 환자는 아직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29번 확진자의 아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국내 30번째 추가 확진자를 확인했다고 17일 밝혔다. 30번 확진자는 1952년생 여성으로 내국인이다. 29번 확진자의 배우자로, 자가격리 중에 실시한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환자는 서울대병원에 격리됐다.

앞서 29번 환자와 이번 30번 확진자는 그동안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되지 않아 당국의 관리대상이 아니었다. 정부의 방역망 밖에서 확인된 첫 사례로, 이미 지역사회 감염이 만연하게 퍼져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17일 오전 9시 현재 국내 코로나19 누계 확진환자는 총 30명으로 이중 9명이 격리해제 됐고 21명이 격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