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우한교민 147명 ‘전원 음성’···국방어학원 입소완료
3차 우한교민 147명 ‘전원 음성’···국방어학원 입소완료
  • 이한솔 기자
  • 승인 2020.02.13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상 보여 격리됐던 7명도 전원 '음성, 함께 입소해
브리핑하고 있는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복지부 차관)

3차 임시항공편을 통해 입국한 우한교민 147명에 대한 진단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은 13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12일 임시항공편으로 김포공항에 도착한 147명 중, 국내 검역과정에서 증상을 보였던 5명과 그들의 자녀 2명은 진단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며 “이들은 국방어학원 임시생활시설로 입소됐으며 증상이 없던 140명도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입소한 교민들은 앞으로 14일 간 국방어학원에서 생활하게 되며, 복지부 등 개 부처와 이천시로 구성된 정부합동지원단이 지원한다. 지원단에는 의사 2명, 간호사 2명 등 의료진과 구급대원 2명이 포함돼 있다. 시설은 1인 1실을 원칙으로 배정되며 매일 2회 발열체크를 통해 증상을 검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