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간호사 등 의료인 업무범위 논의 START
의사-간호사 등 의료인 업무범위 논의 START
  • 배준열 기자
  • 승인 2019.06.04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1차 회의 개최 예정…PA 문제 해법 찾을지 관심
복지부, 의협, 간협, 병협, 대전협, 의학회, 병원간호사회 참석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인의 업무범위를 논의하기 위한 협의체가 첫 회의를 열어 ‘PA 문제’ 등의 해법을 찾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보건복지부(장관·박능후)는 ‘의료인 업무범위 논의 협의체(이하·협의체) 제1차 회의를 6월 4일(화) 오후 6시30분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협의체는 의료행위별 시행주체에 대한 각 의료계 협의를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와 각 관련 직역 단체가 참여하여 논의의 장을 활성화하고 의료인 업무범위에 대한 상호 협의 와 대안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협의체에는 대한의사협회, 대한간호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전공의협의회, 대한의학회, 병원간호사회 관계자가 참여해 논의를 시작할 예정이다.

비공개로 진행되는 이번 회의에서는 향후 협의체 운영 방식과 의료인 간 업무범위 유권해석 중 최신 의료기술 및 교육여건 등 변화된 상황을 고려해 논의가 필요한 행위에 대해 검토할 예정이다.

우선 의사와 간호사 간 업무범위에 대해 논의하여 대안을 마련하고, 향후 간호사와 의료기사 간 업무범위에 대한 추가 논의도 진행하기로 했다.

복지부 이기일 보건의료정책관은 “의료인 업무범위에 대한 논의의 장 마련 자체가 의미가 있다”며 “각 단체의 입장, 목적, 관점 등이 다른 점을 충분이 이해하지만, 안전하고 효율적인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서로 양보하고 타협하여 적절히 조정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이번 협의체가 의료인 직역단체와 정부 간 상호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의료인 업무범위에 의료 현실을 충분히 반영하여 보다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의료인 업무범위 논의 협의체 위원 명단
△의료인 업무범위 논의 협의체 위원 명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