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병원 소청과 전공의, 당직 중 돌연사
길병원 소청과 전공의, 당직 중 돌연사
  • 배준열 기자
  • 승인 2019.02.07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당직실에서 발견돼 4일 장례 치룬 상태

길병원 전공의가 근무 중 돌연사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가천대 길병원에 따르면 지난 1일 오전 9시경 근무 중이던 소아청소년과 2년차 전공의 A씨가  동료 전공의에 의해 당직실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병원 관계자는 “부검 결과 특별한 이상은 발견되지 않았고 경찰은 돌연사로 사인을 발표해 지난 4일 이미 A씨의 장례를 치뤘다”며 “수련환경에도 문제가 없었던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4일 오후에는 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도 의료원 내 센터장실에서 근무 중 심정지 상태로 아내와 직원들에 의해 발견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