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올해도 훈훈한 선행 이어가
서울대병원, 올해도 훈훈한 선행 이어가
  • 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1.25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9월에 이어, ‘은평 기쁨의집’에 생활용품 및 침대 전달

서울대병원(원장·서창석)은 지난 24일 서울대병원 조영민 대외협력실장과 발전후원팀 임직원들이 은평구에 위치한 여성 장애아동시설 ‘은평 기쁨의집’을 방문해 생활용품과 침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서울대병원은 이영술 후원인의 기부로 문을 연 SNUH 착한가게 수익금과 병원 후원금으로 조성된 사회공헌기금을 통해, 지난해 여름과 겨울 2회에 걸쳐 원각사 노인무료급식소에 식사용 쌀을 전달했다.

지난 기부에 이어 이번 행사에서는, 여성 장애아동시설인 ‘은평 기쁨의 집’을 방문해 필요물품인 생활용품과 침대를 전달했다.

2014년 겨울, ‘사랑나눔 겨울나기 생필품 전달식’을 시작한 이래 열세 번째 전달행사를 진행한 서울대병원은 일회성 기부와 나눔이 아닌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앞으로도 국민들에게 나눔 문화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 된다.

한편, 병원 발전후원회는 2005년 창립 후 현재까지 모집된 후원금을 각종 건립사업과 국내외 공공의료사업, 환자지원 등에 사용하고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