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재직 직원 유자녀 등 장학금 및 진료비 지원
건보공단, 재직 직원 유자녀 등 장학금 및 진료비 지원
  • 배준열 기자
  • 승인 2018.12.21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성금으로 재직 직원 유자녀 등 72명에게 전달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김용익)은 21일(금) 재직 중 사망한 직원 유자녀와 투병 중인 직원 등 총 72명에 대해 장학금과 진료비 지원을 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지난 2008년부터 ‘동료 직원에게 희망과 용기를’ 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사랑나누기 기부운동을 펼쳐왔으며, 금년도에는 총 2억8백만 원의 복지기금을 마련했다.

이번에 마련된 복지기금은 재직 중 사망한 직원 유자녀 8명에게 총 1천5백만 원의 장학금으로 지원했고, 질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직원 64명에게도 총 1억9천만 원의 진료비를 지원했다.

공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내부적으로 기부문화 확산을 통해 동료 직원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따뜻한 직장 분위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