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협, 프랑스 국제병원연맹 총회/학술대회에 홍보대표단 파견"
"병협, 프랑스 국제병원연맹 총회/학술대회에 홍보대표단 파견"
  • 김기원 기자
  • 승인 2005.09.2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병원협회는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프랑스 니스에서 90개국 1500여명의 병원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세계 병원계 최대 학술축제로 개최된 국제병원연맹(IHF·회장 질리언 모건) 제34차 총회 및 학술대회에 홍보대표단을 대거 파견, 오는 2007년 한국에서 개최되는 `제35차 IHF 서울총회'를 적극 홍보했다.
 병협 劉泰銓회장을 비롯 盧寬澤·金光泰명예회장, 金喆洙부회장, 朴正求상근부회장, 安秉文국제이사 등 20여명의 홍보대표단은 총회장소에 홍보 데스크를 설치하고 서울총회 안내 리플릿 등 홍보자료와 기념품을 제공, 참석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

 또 2007년 서울총회 참가를 권유하는 홍보영상물을 통해 세계 11위 경제대국으로 성장한 한국의 발전상과 88 서울올림픽 및 2002 월드컵을 성공리에 개최한 한국의 국제대회 개최 능력과 줄기세포 연구로 생명공학 혁명의 신기원을 이룩한 황우석박사로 대표되는 한국 과학기술의 개가 등을 집중 소개했다.
 이번 제34차 총회에서는 △위험요소로부터의 도전을 비롯 △질적인 도전 △기술에의 도전 △연구에의 도전 등 전세계가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병원계 4가지 큰 주제를 놓고 각각의 분야별로 세부적인 회의가 열렸다.
 한편 22일 현지에서 열린 차기 국제병원연맹 회장선거에 차기회장 후보로 출마한 金光泰 전 병협회장(IHF 운영위원)은 제3세계 국가들의 연합으로 인해 쿠웨이트 후보에 차기회장직을 내주고 아쉽게 낙선했다.

김기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