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제미글로’, 유럽 당뇨병학회(EASD 2018) 참가
LG화학 ‘제미글로’, 유럽 당뇨병학회(EASD 2018) 참가
  • 김동희 기자
  • 승인 2018.10.0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PP-4억제제, 제미글로 우수성 세계에 알려

LG화학은 5일, 국내 최초 당뇨병 치료 신약인 제미글로(Zemiglo) 제품으로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2018년 유럽당뇨병학회 (European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Diabetes) 연례학술대회에 참가, 제품의 우수성을 알려 큰 호응을 받았다고 밝혔다.

LG화학 측의 이번 유럽당뇨병학회(10월1일~5일) 연례학술대회 참가는 지난 6월 미국 당뇨병학회 연례학술대회 (ADA 2018) 참가 이후 올해 두 번째 해외 학회 및 부스 참여를 통해 글로벌 제품으로서의 제미글로 인지도를 넓히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는 포부다.

LG화학은 2012년 제미글로의 국내 판매를 시작했으며, 사노피, 스텐달 등과 판매 계약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LG화학은 현재 인도, 태국, 남미 국가 등에서 제미글로를 판매 중이며 올해 멕시코를 비롯, 일부 국가에서 추가로 허가를 받는 등 지속적으로 진출 국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국내 첫 당뇨 신약인 DPP-4 억제제 제미글로 제품군은 지난해 국산 신약 최초로 매출 700억원을 돌파한 이래 올해 850억원 이상 매출이 예상되며, 로수바스타틴과의 복합제인 제미로우를 통해 당뇨병과 이상지질혈증을 동반한 환자까지 관리할 수 있는 폭넓은 치료 옵션을 제공해오고 있다.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 김영철 마케팅 담당은 “당뇨병 관련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유럽 당뇨병학회에서 전세계 의료진을 대상으로 국산 당뇨병 치료 신약의 우수한 기술을 입증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제미글로의 글로벌 진출을 더욱 확장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참가 의의를 밝혔다.

한편 유럽당뇨병학회는 1965년 설립 이후 당뇨병의 예방과 환자 치료를 위해 연구, 개발, 임상, 학회, 교육 등을 지원해 오고 있으며 전세계 100여 개국, 5000여명의 회원을 보유한 유럽 최고의 권위를 가진 학회다. 올해 54번째를 맞아 전세계 약 20000여명의 참가자들이 최신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공유하는 자리가 됐다.

김동희 기자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