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뉴스 병원계소식
연세의료원, 저소득 가정 위한 ‘뻥튀기 판매 행사’‘뜻 깊은 만우절 보내자’ 취지…올해로 네 번째 맞아
김동희 기자 | 승인 2018.03.31 21:37

연세의료원(의료원장·윤도흠) 급식 업체 아라마크는 30일 만우절을 앞두고 저소득 가정 후원을 위한 뻥튀기 판매 행사를 진행했다. 수익금 약 650만 원은 ‘서대문구 100가정 돕기’ 사업의 일환으로 경제적으로 어려운 가정을 위해 쓰인다.

준비한 뻥튀기 3000봉지는 1시간 30분 만에 모두 팔렸다. 봉지 당 2000원의 가격이 책정됐지만 기부금이 더해져 예상을 뛰어 넘는 수익금이 모였다.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은 뻥튀기 판매 행사는 만우절을 좀 더 의미 있게 보내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거짓말을 속되게 이르는 단어 ‘뻥’과 의미가 통하는 뻥튀기를 판매 물품으로 선정해 행사를 진행해 왔다.

이날 행사에서는 개그맨 김민경‧김태원‧박나래‧송병철‧유민상‧이수근, 가수 라붐‧붐‧울랄라세션을 비롯해 정지영 아나운서가 일일 뻥튀기 장수로 판매대에 서 나눔에 동참했다.

뻥튀기 판매 행사는 오전 11시30분부터 세브란스병원 종합관 2층, 연세암병원 3층 로비, 에비슨의생명연구센터(ABMRC) 구내식당 앞에서 교직원, 내원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내원객과 교직원들은 구입한 뻥튀기를 안고 연예인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윤도흠 연세의료원장과 이진우 연구부원장도 함께 판매에 나섰다. 윤 의료원장은 “모든 사회 구성원이 함께 웃을 수 있는 만우절 행사를 통해 연세의료원의 나눔 정신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은 뻥튀기 판매 행사가 앞으로도 많은 이들을 도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동희 기자

김동희 기자  ocean830@empas.com

<저작권자 © 의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6가 121-99 서울시의사회관 402호 의사신문  |  대표전화 : 02-2636-1056~8  |  팩스 : 02-2676-2108
Copyright © 2018 의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cnews@daum.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준열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