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자산 수익률을 높이는 방법?
나의 자산 수익률을 높이는 방법?
  • 의사신문
  • 승인 2018.02.05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의 모든 것 - 의료인을 위한 금융을 말하다 〈21〉
박 낙 원 온에셋 대표이사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노인 빈곤률 1위, 노인자살률 1위국가다. 평균 노동시간이 가장 길고, 열심히 일하는데 왜 노인들이 빈곤할까?
여러가지 원인 중 하나는 금융교육이다. 선진국은 학교 교육에서 금융교육을 많이 시킨다. 돈을 벌어서 어디에 투자하고, 어떤 형태로 갖고 있을 것인가를 체계적으로 배우다 보니 생애설계 기반으로 금융을 활용하여 번돈 대비 풍요롭게 살아간다.

■ASSET보다 CASH FLOW가 중요
나이가 들면 자산을 얼마 갖고 있느냐(Asset) 보다 얼마씩 쓰고 살 것인가(Cash Flow)를 생각해야 한다. 부동산이나 금융자산을 많이 갖고 있다고 풍요로운 노후가 보장되지 않는다. 얼마 전까지 부동산을 갖고 있으면 임대수익으로 풍요로운 생활을 할 수 있었다.

건물주로 산다는 건 조상 3대의 선업(善業)이 있어야 가능하다고도 했지만 언제부턴가 부동산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불평하기 시작했다. 건물을 살 때 취득세, 등록세를 내고, 매년 재산세와 임대소득세 부담이 크다는 것이다. 공실이 생기더라도 재산세는 모두 내고, 건물관리와 월급주면 수익이 좋지 않다고 한다. 건물을 매각하면 양도소득세, 보유하고 있으면 상속세 50%낼 것을 생각하면 건물은 내 것이 아니라 국가와 공동 재산인 것이다. 부동산을 많이 갖고 있는 것보다 수익을 얼마나 내고 있느냐가 더 중요하다.

■PER의 개념으로 자산투자 필요
금융상품도 얼마나 많이 갖고 있느냐 보다 수익률이 중요하다. 예금을 들면 매년 은행이 주는 이자가 수익률이고, 주식을 사면 주가상승으로 얻는 자본이득과 배당 이득을 기대할 수 있다. 주식을 많이 갖고 있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고 주가수익률(PER)이 중요하다.

PER(Price earning ratio)는 시장에서 매매되는 특정회사 주식가격을 주당 순이익으로 나눈 값을 말한다. 회사가 주주에게 이익을 제공하려면 이익을 많이 내야 한다.
PER가 좋더라도 회사가 망하면 수익은 마이너스가 된다. 주식의 시장가격은 미래 성장 가능성, 회사의 경쟁력, 일시적 투자확대에 따른 영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서 결정된다. 현재 주가가 낮더라도 저평가된 주식을 사서 제대로 평가를 받을 때까지 기다리는 지혜가 있어야 큰 수익을 볼 수 있다.

■의사라는 직업의 PER
의사 선생님의 PER는 어떨까? 의사는 자본을 투자하여 병원을 개원하여 많은 환자를 진료할 수 있다면 안정적 수익을 얻을 수 있다.

그러나 의사가 사망, 장애, 중대질병이나 나이가 들어 진료를 할 수 없는 상황이 되면 개원하기 위해 투자한 자산은 마이너스 되고 수익은 제로가 된다. 그렇기 때문에 의사가 본업을 할 수 없는 RISK에 대비하여 보호장치를 마련해야 한다. 진료를 할 수 없는 RISK에 대비하여 종신보험을 가입하고, 오래 살 RISK에 대비하여 연금보험을 가입해야 한다.

■연금자산은 최저보장금리 기준으로 준비
연금자산을 가입할 때는 금융기관이 제시하는 최고 수익률이 아니라 최저 수익률로 연금자산을 준비해야 한다. 노후에 한달 생활자금을 얼마 쓸 것인가를 계산하여 최저보증 수익률로 준비하면 어떤 경우에도 풍요로운 노후생활이 가능하다. 만약 최고 수익률로 노후생활을 준비했다가 최저수익률이 나오면 최악의 상황이고, 최저수익률로 노후준비 했다가 높은 수익률이 나오면 풍요로운 노후가 된다. 금번에 온에셋에서만 판매하는 5% 확정금리 연금보험은 의사선생님들이 적은 돈으로 노후생활 자금을 만들 절호의 찬스이다. 판매가 시작된지 얼마되지 않았지만 벌써 입소문에 의해 가입이 쇄도하고 있다.

■기회는 왔을 때 잡아야
그리스 시라쿠라 거리에 특이한 동상이 있다. 앞머리는 무성한데 뒤통수는 대머리다. 등과 발에는 날개가 달려 있다. 동상 밑에는 이런 글이 있다. “앞머리가 무성한 이유는 나를 보고 쉽게 잡으라는 것이고, 뒤머리가 대머리인 이유는 지나간 후에는 절대 잡지 못하게 함이다. 발에 날개가 달린 이유는 최대한 빨리 사라지기 위함이다. 나의 이름은 기회다”

저금리 시대에 5% 확정금리 연금으로 노후를 풍요롭게 보낼 기회는 지금 잡아야지 지나간 후에 후회하면 소용이 없다.

〈문의 : 010-3723-5166〉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