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뉴스 정책 / 보험
궐련형 전자담배 경고그림 수위 강화복지부, 제2기 경고그림 제정위원회 1차 회의 개최
배준열 기자 | 승인 2018.01.05 11:20

궐련형 전자담배 경고그림의 수위가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보건복지부(장관·박능후)는 담뱃갑에 표기하는 흡연 경고그림을 제작·선정하기 위해 ‘제2기 경고그림 제정위원회’를 구성하고, 지난 4일 11시 세종호텔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다.

담뱃갑 경고그림은 담뱃갑 앞‧뒷면에 표기하도록 하는 사진 또는 그림으로 흡연에 따른 질병·신체 손상 등 흡연의 폐해를 시각적으로 보여준다. 2017년 말 기준 우리나라를 포함한 105개국에서 도입 중이다.

‘경고그림 제정위원회’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절차를 통한 그림 제작을 위해 관련 분야 전문성을 가진 민간 전문가 중심으로 구성· 운영된다. 현재 표기 중인 10종 그림의 정기교체 시기가 도래함에 따라 제2기 위원회를 통해 금년 말(12월23일)부터 표기될 제2기 그림들을 제작·선정할 방침이다. 

위원회는 보건의료, 커뮤니케이션, 법률, 경제, 행정, 언론 등 분야별 민간 전문가(7명)를 포함, 담배 규제 및 청소년 정책 관련 부처 국장급(4명) 등 총 12명으로 구성했다.

이번 1차 회의에서는 위원회 운영 관련 제반사항 및 현재 10종 그림에 대한 효과평가 분석을 토대로 제2기 그림에 대한 향후 제작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그림 면적, 면세담배에 대한 외국어 경고문구 적용 등 경고그림의 건강경고 효과를 높이기 위한 주요 사항들도 함께 논의됐다.
 
특히, 궐련형 전자담배의 경우 현재 액상형 전자담배에 표기되는 그림과 동일한 그림(주사기 그림 1종)을 표기하고 있으나 실제로는 일반궐련과 유사하다고 볼 수 있어 별도의 강화된 경고그림이 필요하다는 방침이다.

복지부 관계자는 “궐련형 전자담배 경고그림 수위 강화 등 새로운 이슈들에 대해서도 적극 논의하는 한편, 2년 교체주기에 맞춰 새로운 그림들이 표기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배준열 기자  junjunjun2015@naver.com

<저작권자 © 의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intermd 2018-01-10 23:46:29

    인터엠디 초대 이벤트 입니다.
    https://www.intermd.co.kr/service/event/02f2ea657e95a6438aeb4b04ef2a81c9
    가입만해도 스타벅스 커피 2잔 + 1만원 신세계 상품권 받아가실 수 있어요~   삭제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6가 121-99 서울시의사회관 402호 의사신문  |  대표전화 : 02-2636-1056~8  |  팩스 : 02-2676-2108
    Copyright © 2018 의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cnews@daum.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준열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