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기간 서울시내 병원·약국 문의는 “119·120”
설 연휴기간 서울시내 병원·약국 문의는 “119·120”
  • 배준열 기자
  • 승인 2017.01.26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응급·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 가동…병원정보 미리 확인 당부

서울시가 설 연휴기간 동안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응급 및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운영한다.

이에 따라 연휴기간인 1월27일(금)~30일(월)까지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상 시와 같이 24시간 비상진료가 가능하며, 당직의료기관은 운영시간을 별도로 확인하고 이용해야 한다.

응급의료기관은 서울의료원 등 지역응급센터 31개소, 서울시 동부병원 등 지역응급의료기관 20개소, 서울시 서남병원 등 응급실 운영병원 16개소 등 총 67개소가 문을 열고, 나머지 당직의료기관은 병‧의원 480여개소가 돌아가며 비상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설 연휴기간 중 문을 여는 응급의료기관과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은 119구급상황관리센터, 서울시와 자치구,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국번 없이 119나 120 다산콜센터에 전화해도 쉽게 안내받을 수 있고, 스마트폰 ‘응급의료정보제공’를 통해서도 알 수 있다.

아울러 소화제, 해열진통제 등 13개 품목은 집 근처 안전상비의약품 판매업소 6220개소(서울시홈페이지-안전상비의약품)에서도 손쉽게 구입할 수 있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설 연휴기간, 응급상황을 대비해 집 가까운 곳 문여는 병·의원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미리 확인하셔서 건강하고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내시길 당부드린다” 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