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의사신문 신년특집호 - 신년 메시지 추무진 대한의사협회장
■2016년 의사신문 신년특집호 - 신년 메시지 추무진 대한의사협회장
  • 의사신문
  • 승인 2016.01.0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무진 대한의사협회장

국민 위한 바른의료 정착에 총력

추무진 회장.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의사 회원 여러분,

2016년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원숭이의 해를 맞이하여 만사에 형통하시고 진취적인 한 해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지난 한 해 메르스는 최대 화제어로 선정될 정도로 우리사회에 엄청난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그 와중에 우리 회원님들께서 보여주신 목숨을 아끼지 않는 헌신과 침착한 대응에 온 국민이 박수를 보냈습니다.

또 작년 벽두부터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 등 무자격자의 불법 의료행위를 막아내기 위해 회원님들께서 강력한 뜻을 모아주셨습니다. 15년만의 차등수가제 폐지, 전공의특별법 통과는 회원님들의 의지가 결집된 쾌거였습니다.

존경하는 회원 여러분,

2016년 새해를 맞아 의협은 `국민을 위한 바른 의료'를 정착시키고자 합니다. 국민의 건강과 환자의 안전에 대해 전문가로서 소통의 노력을 기울일 때 국민의 존경과 신뢰를 받을 수 있으며, 전문가의 의견에 따른 `바른 의료제도'가 정착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한편 새해에는 보건의료제도 거버넌스를 바꾸는 원년으로 삼고자 합니다. 보건의료 문제에 있어서 전문가가 중심이 되는 논의구조로 탈바꿈 하는 근본적인 개혁 작업이 될 것입니다.

메르스 사태에서 드러났듯이 기존 관료 중심의 의사결정 시스템은 한계에 봉착했습니다. 특히 위기상황에서 전문성에 기초한 리더십을 전혀 보여주지 못했습니다. 보건의료 전반에 걸쳐서 정부와 의료계가 함께 고민하고 대안을 찾아나가는 선진국형 거버넌스를 만들어나가겠습니다. 국가방역체계, 수가결정구조의 개선 또한 중요한 과제입니다.

아울러 의료전달체계의 개편, 진찰료 개선, 노인정액제 개선 등을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습니다.

2016년 새해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기를 바라며,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