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를 뚫고서라도 보고싶은 `노루귀'
미세먼지를 뚫고서라도 보고싶은 `노루귀'
  • 의사신문
  • 승인 2015.04.0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따라 꽃따라 〈354〉

노루귀 2015.03 청계산
미세먼지가 가득했던 일요일. 산에 가야할지 망설였지만 한창 올라오고 있을 노루귀를 생각하니 나설 수 밖에 없었다. 청계산에 도착하니, 미세먼지를 뚫고 따뜻한 햇살이 쏟아졌다.

 노루귀 군락지가 있는 계곡에는 이미 여러명의 꽃쟁이들이 땅바닥에 없드려 노루귀와 눈맞춤을 하고 있었다. 흰색과 분홍색의 작은 꽃이 여기저기 낙옆을 뚫고 올라온다. 마침 미세먼지도 바람에 쫓겨가서 파란 하늘도 나왔다.

〈전 양천구의사회장·양천 신내과의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