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 보험 징수통합」시범운영 돌입
4대 보험 징수통합」시범운영 돌입
  • 표혜미 기자
  • 승인 2010.10.18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정형근 이사장은 내년 1월부터 시행되는 4대보험 통합징수 제도에 앞서, 지난달 30일 전국 12개 시범지사중 하나인 안양만안지사를 방문하여 관계직원들에게 시범사업을 통하여 문제점을 철저히 보완하여 내년 본사업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4대보험 징수통합은 건강보험료, 연금, 산재·고용보험료가 각각의 공단에서 고지되던 것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하나의 봉투로 전달되어 국민편의가 증진되는 효과와, 중복업무의 일원화로 조직의 효율화에 따른 재정절감의 효과가 있다.

2009년 5월 징수통합 관련 법률안이 개정·공포된 이후 국민건강보험공단은 4대보험 징수통합 실무추진단을 구성하여 1년반이상 제도 시행 준비작업을 추진해 왔다.

그 동안 징수통합을 위한 업무재설계와 시스템 구축 및 자료전환 작업과 장비설치 등 제도 시행을 위한 모든 준비를 완료했으며 마지막 시범운영 단계를 추진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범운영 기간동안 3개 공단이 참여하여 1단계로 핵심업무와 시스템 점검을 완료 했으며, 이를 통해 현장에서 이루어지는 모든 과정을 실제로 운영하면서 점차적으로 공단 전지사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번 시범지사 운영은 실제 일선업무의 사용자 관점에서 시스템을 점검하고 문제점을 개선·보완하여 징수통합시스템의 안정성을 높이는데 그 목적이 있다. 또한, 마지막 단계로 가입자에게 모의 고지서를 직접 발송하는 등 최종적인 종합 시험운영을 통하여 시행착오를 줄이는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올 남은 3개월동안 단계별 시범운영을 통하여 빈틈없이 준비하면서 2011년 사회보험 징수통합이 성공적으로 정착되도록 더욱 더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표혜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